김인종 홈페이지
 
  처음으로 갤러리 하나 | 갤러리 둘 | 자유게시판 | 방명록 | 나의 이야기 | e-mail  
image

View Article     
Name
  김인종 2017-03-30 21:44:39, Hit : 361
Homepage   http://ijkim.pe.kr
Subject   암예방 식품 6가지



세계보건기구(WHO)는 의료 기술과 지식의 엄청난 진보에도 불구하고 앞으로 20년 동안 암 발생률이 70% 증가할 것으로 예측했다. 미국의 버락 오마바 대통령도 지난달 암 치료법을 찾기 위한 국가적인 계획을 발표했다. 그렇다면 의료체계가 암 치료법을 발견할 때까지 기다리고 있어야만 할까. 진짜 건강에 좋은 식품을 먹는 것부터 시작해보자. 뉴스 웹사이트 ‘에코워치닷컴(ecowatch.com)’이 암을 퇴치하는 데 도움이 되는 식품 6가지를 소개했다.


◆아마 씨
=아마 씨는 전립선암 위험을 감소시키는 효능이 있다. 연구에 따르면 아마 씨는 씨를 싸고 있는 껍질에서 발견되는 섬유소인 리그난이 전립선 암세포의 성장을 늦추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유방암 판정을 받은 수천 명의 여성들을 대상으로 한 3가지 연구결과, 리그난이 유방암으로 인한 사망률을 감소시키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한 것으로 밝혀졌다.

◆토마토
=알파-카로틴, 베타-카로틴, 루테인, 제아잔틴, 라이코펜 등 카로티노이드 계 물질이 풍부한 토마토는 유방암 위험을 낮춘다. 또 토마토나 토마토로 만든 식품을 일주일에 10인분 정도 섭취하는 남성은 이 분량 이하로 섭취하는 남성에 비해 전립선암에 걸릴 위험이 18%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아보카도
=아보카도에 들어있는 글루타티온은 몇 가지 종류의 암을 방지한다. 미국 오하이오 주립대학교 연구팀에 의하면 아보카도에 들어있는 영양소들이 구강암으로 발전할 수 있는 암 전 단계의 세포들을 없애거나 성장을 멈추게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아보카도 추출물은 전립선암을 예방하는 효과도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또 아보카도 속 분자들은 건강한 세포들은 놔두고 백혈병 줄기세포를 직접 공격한다는 연구결과도 있다.

◆마늘
=연구에 따르면 일주일에 2회 이상 생마늘을 먹는 사람들은 폐암에 걸릴 위험이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흡연자라도 생마늘을 정기적으로 먹으면 폐암 위험이 약 30% 감소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또한 생마늘이나 요리된 마늘을 많이 먹는 사람들은 위암과 대장암, 식도암에 걸릴 가능성도 낮아진다는 연구결과도 있다.

◆콩류
=미국에서 1만4000여명의 남성을 대상으로 6년간에 걸친 연구결과에 따르면 콩이나 렌틸콩, 쪼개서 말린 완두콩 등 콩류를 많이 섭취한 사람은 전립선암 발병 위험이 크게 낮았다. 190여만 명을 대상으로 한 14개의 연구에 따르면 콩류를 많이 먹는 사람들은 대장암에 걸릴 위험이 아주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 일주일에 2회 이상 콩류를 섭취하는 사람은 그 이하로 섭취하는 사람에 비해 췌장암 발병 위험이 아주 낮다는 연구결과도 있다.

◆십자화과 채소
=브로콜리, 배추, 양배추, 콜리플라워 등 십자화과 채소는 전반적으로 암 위험을 낮춘다. 십자화과 채소는 암을 유발하는 유전자를 제한하거나 조절하는 데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Prev    바나나의 놀라운 효능
김인종
  2017/03/30 
 Next    관절염 안걸리는 방법 5가지
김인종
  2017/03/30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lifesay
copyrights? 네 맘대로 쓰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