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인종 홈페이지
 
  처음으로 갤러리 하나 | 갤러리 둘 | 자유게시판 | 방명록 | 나의 이야기 | e-mail  
image

View Article     
Name
  김인종 2019-11-29 06:56:45, Hit : 0
Homepage   http://ijkim.pe.kr
Subject   물과 염분의 부족은 만병의 근원이다


소금이 하는 일 - 물과 염분의 부족은 만병의 근원이다

소화 작용, 해독 작용, 살균 작용, 방부 작용, 노폐물 제거작용, 삼투압 작용,
심장박동 작용, 발열 작용, 물 배출 작용, 등을합니다,

맛을 보고, 냄새를 맡고, 소리를 듣고, 사물을 볼 수 있는 것은 소금이 하는 일입니다,
물이 내 몸에 들어 올 때는 맹물로 들어왔지만 나갈 때는 소금의 도움 없이는 단 한방울도 맹물로는 빠져 나갈 수가 없습니다.

눈물, 콧물, 침, 땀, 소변, 대변, 생리수, 양수 등
이렇게 우리 몸을 빠져 나가는 모든 물은 짠물입니다.

이 때 반드시 염도가 0.9% 이상이 되어야 과잉 섭취된 당분이나 지방이나 단백질이나 우리 몸에서 쓰고 발생하는 노폐물이나 요독을 소변이나 대변이나 땀으로 끌어낼수  있기 때문입니다,

소금은 우리 몸에서 이렇게 중요한 역활을 하는 고마운 물질인데,
혈압을 높인다는 터무니 없는 누명을 쒸워 소금을 못 먹게 하니 병원마다 염분 부족으로 인한 환자들로 초만원을 이루고 있으니 참으로 안타까운 일입니다,

암이나 당뇨나 백혈병이나 뇌혈관 질환이나 심혈관 질환같이 큰 병으로 죽거나 고생하는 사람치고 고염식하는 사람이 있는지 찾아 보십시요.
나는 3년 동안 관찰했지만 단 한 명도 본적이 없습니다.

그래서 땀을 많이 흘리는 여름철에는 소금을 더 많이 먹어야 합니다.
땀으로 많은 염분이 소모되기 때문이지요.

그래서 저염식하는 사람이 한증막이나 사우나 같은 곳에서 땀을 빼는 행위는 자살행위 입니다.
바다가 수십 억년이 지나도 썩지 않는 것은 염분과 파도가 있기 때문입니다.
사람도 적당량의 염분 섭취와 운동만이 건강을 지킬 수 있습니다,

● 염분이 부족할때 초기에 나타나는 증상들

* 입술이 자주 부르튼다.
* 혓바늘이 자주 돋는다.
* 입안에 염증이 자주 발생한다.

* 어지럽고 구역질이 난다.
* 부스럼이 자주 발생한다.
* 머리가 많이 빠진다. (탈모)

* 당수치가 높다.
* 변비가 있다
* 안구 건조증이 있다.

* 입 마름증이 있다.
* 임신이 안 된다.
* 생리 불순이 있다.

* 양수 과소증이 있다.
* 감기를 자주 걸린다.
* 피부가 건조하고 가렵다.

* 소화가 안 되고 더부룩하다.
* 역류성 식도염이 있다.
* 위산 과다증이 있다.

* 배탈이 자주 난다.
* 추위를 많이 탄다.
* 변이 검고 냄새가 지독하다.

* 소변 냄새가 역겹다.
* 방귀 냄새가 지독하다.
* 알러지가 있다.

* 아토피가 있다.
* 손이나 발이 자주 절린다.
* 관절염이 있다.

* 신경통이 있다.
* 허리가 자주 아프다.
* 무슨 맛인지 맛을 모른다.

* 다크 서클이나 기미가 낀다.
* 기운이 없고 늘 피곤하다.
* 식은 땀이 자주 난다.

* 에어콘 바람을 싫어한다.
* 종아리에 쥐가 자주 난다.
* 상처가 빨리 아물지 않는다.

* 통풍이 있다.
* 대상포진이 있다.
* 손과 발이 차다.

* 머리가 자주 아프고 열이 난다.
* 소갈증을 경험한 적이 있다.
* 위염이나 간염 등이 있다.

* 차를 타면 멀미를 한다.
* 수전증이 있다.
* 검버섯이 많이 생긴다.
* 온천이나 싸우나 같이 뜨겁고 더운 곳을 좋아한다,

여기에서 다섯 가지 이상 해당 되는 사람은 염분이 많이 부족하다는 증거입니다,
이러한 상황에서도 염분 섭취를 늘려 주지 않는다면 돌이킬 수 없는 큰 질환이 곧 찾아 올
것입니다,

소금은 반드시 85가지 미네랄이 살아 있는 천일염을 드셔야 합니다,
하루에 두 세번 정도 염도계로 소변 염도를 체크해서 0.9% 이상이 나와야 체액도 0.9% 이상을 유지되고 있다는 증거입니다.

소변은 하루에 5~6회를 봐야 하고 양은 약 1800미리 이상을 봐야 합니다.
땀을 흘리지 않는 추운 날씨라 하더라도 최소한 2500미리 이상의 물과 25그램 이상의 소금을 먹어야 눈물도, 침도, 땀도, 소화액도, 뇌척수액도, 림프액도, 인슐린도, 소변도, 대변도, 생리수도,
양수도. 이들을 만드는 데 꼭 필요한 양이기 때문입니다,

이 때 물과 소금이 부족하면 피부나 소변이나 대변에 소금물을 끌어다 재활용을 하기 때문에
모든 문제가 발생하는 겁니다.
소변이나 대변은 온 몸에서 쓰고 발생하는 노폐물을 끌어다 쌓아 놓은 폐기물이기 때문입니다,

지구 상에 모든 동물은 염분 섭취양에 따라 평균수명이 좌우 됍니다
물과 염분 부족은 만병의 근원이다.

우리 몸에 모든 액체는 소금물이다.
이 액체가 얼마나 짜냐 싱거우냐에 따라서 모든 질병이 발생하느냐 마느냐가 결정이 된다.

일례로 모든 암의 근원은 염증이고 염증의 근원은 세균이고 모든 세균은 입과 눈과 코를 통해서 들어오기 때문에 침도 짜고 눈물도 짜고 코점막도 짠것이다.

그런데 저염식을 하게 되면 이것들이 싱거워저서 살균작용이 안되기 때문에 눈이나 코나 입을 통해서 침투하는 것이다. 지구상에 어떠한 바이러스도 소금물 속에서는 존재할수 없다는 것은 과학적으로 입증된 사실이다.


출처: https://nacl.tistory.com/245

 Prev    암이 싫어하는 음식 25가지
김인종
  2019/12/10 
 Next    암걱정 끝
김인종
  2019/11/29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lifesay
copyrights? 네 맘대로 쓰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