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인종 홈페이지
 
  처음으로 갤러리 하나 | 갤러리 둘 | 자유게시판 | 방명록 | 나의 이야기 | e-mail  
image

View Article     
Name
  김인종 2019-11-15 07:20:35, Hit : 9
Homepage   http://ijkim.pe.kr
Subject   가난한 새의 기도


이해인


꼭 필요한 만큼만 먹고

필요한 만큼만 둥지를 틀며

욕심을 부리지 않는 새처럼

당신의 하늘을 날게 해주십시오



가진 것 없어도

맑고 밝은 웃음으로

기쁨의 깃을 치며

오늘을 살게 해주십시오



예측할 수 없는 위험을 무릅쓰고

먼 길을 떠나는 철새의 당당함으로

텅 빈 하늘을 나는

고독과 자유를 맛보게 해주십시오



오직 사랑 하나로

눈물 속에도 기쁨이 넘쳐날

서원의 삶에

햇살로 넘쳐오는 축복



나의 선택은

가난을 위한 가난이 아니라

사랑을 위한 가난이기에

모든 것을 버리고도

넉넉할 수 있음이니



내 삶의 하늘에 떠 다니는

흰구름의 평화여



날마다 새가 되어

새로이 떠나려는 내게

더 이상

무게가 주는 슬픔은 없습니다


Name
Memo     resize writing form       


Password

:
 Prev    생각의 차이가 일류를 만든다
김인종
  2019/11/17 
 Next    저항
김인종
  2019/11/15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lifesay
copyrights? 네 맘대로 쓰세요!